Search

삼국전투기가 다시 나온다고?

그냥 생각난 것 2009. 6. 17. 17:08 Posted by 渤海之狼
최훈 작가님께서 삼국전투기에 관해서 언급하셨군요.

아~ 정말 기대됩니다.
그 엄청난 센스를 다시 볼 수 있다니 무지 기대가 됩니다.....만 계간 GM을 마무리할 때까지 무기한 연재 보류라니..
뭐 FSS 기다리는 기분으로 기다리면 될 것 같습니다.(에효~)

참고로 최훈 작가님이 얼마나 대단하시냐면~

무려 2002년 12월 31일에 어떻게 운하가 그 분의 머리 속에서 나온지를 미리 예견한 분입죠.

おもひでぺろぺろ (추억으로 낼름낼름)
 => 추억은 방울방울(원제 おもひでぼろぼろ).

ミニモミFUCKだぴょん(미니모니 fuck 다욘~)
 => 핼로~ 프로젝트의 단신 유니트 미니모니의 데뷰곡(ミニモニ。ジャンケンぴょん!)

見ろ肛門 (봐라! 항문 - 미로 코우몬)
 => 40년 동안 죽 이어져 온 수십 년 시대극의 대명사 水戸黄門(미토 코우몬)

ヤラセロナ おまんピック(야라세로나 오만픽...굳이 번역하면 ...안 하는 게 나을 것 같음)
 => 바로셀로나 올림픽 패러디

世界の射精から(세계의 사정에서)
 => 세계의 차창에서(世界の車窓から)
    전세계의 열차에서 바라보는 아름다운 풍경 소개 프로그램. 한국에서도 케이블 티비에서 볼 수 있음.

マゾの宅急便 (마조의 택배)
=> 지브리 애니메이션 '마녀의 택배(魔女の宅急便)'

風の谷でナニシタ(바람 계곡에서 뭐했노?)
=> 지브리 애니메이션 '바람 계곡의 나우시카(風の谷のナウシカ)

痴漢者トーマス (치한 토마스)
=> 꼬마 기관차 토마스

ファッキング・ニモ (퍼킹 니모)
=> 니모를 찾아서

前☆戯☆王 (전☆희☆왕)
=> (유희왕)

熟女性器 オヴァンゲリオン(.......)
真性器オバンフェロモン(.......)
=> 에반게리온.....おばさん

フェラスト・ガンプ 一股一毛 (.........)
=> 포레스트 검프

ハメナプトラ 黄金のフェラミッド (........)
=> 미이라2의 일본판 제목 ハムナプトラ2 黄金のピラミッド.....はめる

あしたのニョー (내일의 오줌)
=> 권투 만화 "내일의 죠"

ガキの腰使いやあらへんで (아이의 허리 돌림이 아니랑께)
=> 20년 동안 계속 되고 있는 코미디 프로그램 ダウンタウンのガキの使いやあらへんで!!

ちびりまる子ちゃん(지린 마루코짱)
=> 장수 만화 꼬마 마루코짱

とっとこハメ太郎(.......)
=> 축생 햄스터가 나오는 만화 とっとこハム太郎

調教ラブストーリー (조교 러브스토리)
=> 한때 엄청난 인기를 끈 드라마 동경 러브스토리

オパイレーツ・オブ・カリビアン
=> 캐러비안의 해적(パイレーツ・オブ・カリビアン)...おっぱい

ヌード・オブ・ザ・リング(누드 오브 더 링)
=> 반지의 제왕

한국이나 일본이나 작명 센스는 거기서 거기
다 아시는 당신은 저와 동급!!
....개인적으로 역사를 좋아하는 지라 "見ろ肛門"의 센스에는 뒤집어졌음.

밑에는 한국거


 쿠로다 나가마사(黒田 長政)는 아비인 쿠로다 죠스이(黒田 如水)에게 자랑했다.

 "나이후[内府]가 제 손을 잡고는 엄청 고마워하더군요. 하긴 뭐 제가 없었음 나이후가 졌을 테니까요. 킨고[金吾]만 하더라도 제가~" 나불나불 블라블라 페라페라..

 그 말을 들은 아비는 잠시 아들을 쏘아보곤 한 마디 하였다.

 "그래 어느 손을 잡고 고마워 하더냐?"

 "오른손이었습니다"

 "그 때 니 왼손은 무엇을 하고 있었느냐?"

 ======================================================================================================

 오늘 이 사진을 보고 생각난 에피소드.

ps:


사이고우 테루히코[西郷 輝彦]씨와 악수를 나누었을 때..
일본 사람들은 저런 식의 악수가 익숙치 않은 듯..
사이고우 씨와 함께 있던 분이
"악수가 특이하네"
라고 말하자, 사이고우씨..
왼손으로 칼을 빼내어 베는 시늉을 하며
"이럴 지도 모르니까"
라는 말을 듣고 납득.
.
.
....근데
한국인도 칼을 차고 다닌 시절이 있었으면 그랬을지도 모르지만 말입니다.

바람할매

그냥 생각난 것 2009. 3. 7. 12:36 Posted by 渤海之狼

전여옥 의원을 전치 8주로 몰아 넣은 할머니(68세)와 바람할매...
누가 더 쎌까?

ps;참...나는 전여옥 의원이라면 설사 맞았더라도 굳건히 일어나 빨빨대고 돌아다니며
     상처 자랑하고 다닐 것이라 생각했는데...
     역시 저 분은 내 기대(..까지는 아니고 그냥 상식선에서)를 여지없이 배반하시는군.

이러면 안 되는 거 알지만...

그냥 생각난 것 2009. 1. 1. 16:29 Posted by 渤海之狼
이 기사를 읽자 마자 생각나는...